[SPO 톡] 두산 김태형 감독 “선수들 끝까지 집중해 이길 수 있었다”


[SPO 톡] 두산 김태형 감독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잠실, 홍지수 기자] 두산 베어스가 끝내기 승리를 거두며 단독 선두가 됐다.

두산은 15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 리그 SK 와이번스와 홈경기에서 6-4로 이겼다. 김재환의 끝내기 2점 홈런이 터졌다. 김재환이 SK 마무리 투수 박정배를 무너뜨렸다.

경기가 끝난 뒤 김태형 감독은 “선수들이 끝까지 집중해 승리할 수 있었다. 지난주 3연패. 이번주 연패를 끊으면서 팀 분위기가 올라가고 있다”고 말했다.

두산은 9회초 2사 이후 김성현에게 좌전 안타, 나주환에게 볼넷을 내줬다. 이어 노수광의 행운의 내야안타가 나왔고 2사 만루 위기에서 함덕주가 한동민에게 몸에 맞는 볼을 내줘 밀어내기로 3-4가 됐다.

그러나 9회 말 2사 이후 허경민이 우익수 키를 넘기는 2루타를 때렸고 박건우가 우익수 쪽 적시타를 때려 다시 동점이 됐다. 이어 다음 타석에 들어선 김재환이 오른쪽 담장을 넘기는 끝내기 2점 홈런을 터뜨렸다. 두산은 공동 선두에서 단독 선두가 됐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