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h!쎈리뷰]’둥지탈출3′ 왕석현, 여사친 공개‥달달 분위기


OSEN

[OSEN=조경이 기자] 왕석현이 여사친을 공개했다.

24일 방송되는 tvN ‘둥지탈출3’에서는 전 국가대표 축구선수 이운재의 딸 이윤아, ‘과속스캔들’의 아역배우 왕석현, 방은희의 아들 김두민, 야구선수 홍성흔의 딸 홍화리의 일상과 대만 탈출기가 공개된다.

이날 방송에서 출연자들은 물론 스튜디오의 부모들까지 궁금해했던 왕석현의 여사친이 모습을 드러냈다.

왕석현은 여사친을 만나기 위해 누나의 손길까지 빌려 가며 피부화장과 옷매무새에 신경을 쓰는 모습을 보였다.

왕석현은 “친하게 지내게 지내는 여사친”이라고 소개했다.

왕석현의 여사친이 등장했다. 두 사람은 함께 떡볶이를먹으러 갔다. 왕석현이 여사친에게 “같이 사진 찍자”고 했다. 서로 알콩달콩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스튜디오에서 보던 MC들은 “어머, 둘이 뭐하는거야”라고 흥분했다.

왕석현은 떡볶이를 먹다가 여자친구의 휴대폰을 검사하기 시작했다. 그러다 갑자기 표정이 굳어졌다. 이어 “미쳤구나?”라고 정색했다. 알고보니 다른 남자와 메시지를 주고 받아서 화를 낸 것.

박미선은 “저 정도면 결혼을 약속한 사이”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

이후 캐릭터 숍을 방문해서도 달달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박미선은 10대들의 문화에 갸우뚱하면서도 두 사람의 풋풋한 모습에 “나도 남사친이 갖고 싶다”며 반응했다.

제작진이 왕석현에게 “사귀는 사이 아니냐”라고 했지만 석현은 왜 그러시냐며 절대 아니라고 했다.

하지만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이운재는 “저 정도면 사귀는 것”이라고 말했다. /rookeroo@osen.co.kr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