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CUT] ‘세이프인 줄 모르고’ OAK 파울러의 본헤드플레이


[MLB CUT] '세이프인 줄 모르고' OAK 파울러의 본헤드플레이

[엠스플뉴스]

더스틴 파울러(23, 오클랜드 어슬레틱스)가 본헤드플레이로 팬들의 실소를 자아냈다.

파울러는 6월 24일(이하 한국시간) 개런티드 레이트 필드에서 열린 시카고 화이트삭스전에 1번 타자 겸 중견수로 선발 출장했다.

엠스플뉴스

앤더슨의 포구 실수로 2루에 들어가는 파울러(출처=MLB.com)

3회 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파울러는 좌전 안타로 출루했다. 이어 마커스 세미엔의 2루수 땅볼 과정에서 유격수 팀 앤더슨이 포구에 실패했다. 정상적이라면 1사 1, 2루 기회가 돼야 하는 상황.

여기서 이유를 알 수 없는 장면이 연출됐다. 2루에 들어간 파울러는 별안간 더그아웃으로 돌아가기 시작했다. 파울러는 본인이 포스아웃을 당한 것으로 착각한 것.

엠스플뉴스

상황 파악이 늦었던 파울러(출처=MLB.com)

이를 포착한 3루수 욜머 산체스는 빠르게 공을 집어 파울러를 태그했다. 파울러는 상황을 파악하고 황급히 돌아가려 했지만, 때는 이미 늦었다.

하지만 파울러는 5회 무사 만루 기회에서 본인의 실수를 만회하는 1타점 적시타를 때려냈다. 오클랜드 역시 이날 7-6으로 승리를 거두며 파울러의 본헤드플레이는 해프닝으로 끝나게 됐다.

황형순 기자 hshwang@mbcplus.com

ⓒ 엠스플뉴스 & mbcsportsplu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동희 기자가 뽑은 ‘2018 KBO 베스트9’

▶[W] 치어리더 걸그룹 총망라!(Photo 강명호)

▶전권 무료만화! 엠스플 만화관 GO!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