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 권순찬 감독에게 첫 승 안겨…인삼공사도 준결승 진출


KB, 권순찬 감독에게 첫 승 안겨…인삼공사도 준결승 진출

[매경닷컴 MK스포츠 황석조 기자] KB손해보험이 권순찬 신인감독에게 첫 승을 안겼다.

KB손해보험은 17일 천안유관순체육관에서 열린 2017 천안·넵스컵 프로배구대회 남자부 B조 경기서 현대캐피탈을 세트스코어 3-0(25-22 27-25 26-24)으로 대파했다. 이로써 KB손해보험은 지난 14일 우리카드전 패배의 아쉬움을 털어내는데 성공했다.

권순찬호로 새 출발한 KB손해보험. 이날 경기 1세트서 치열한 접전을 벌인 가운데 2세트 이후 이강원의 공격이 힘을 받으며 내리 나머지 두 세트를 잡아냈다. 이강원은 20점을 성공시키며 공격을 주도했는데 알렉스 역시 17점을 따내며 위력을 떨쳤다.

반면 이번 대회서 다소 실험적인 라인업을 들고나온 현대캐피탈은 아쉽게 조별리그 탈락이 확정됐다.

한편 여자부에서는 KGC인삼공사가 흥국생명을 세트스코어 3-1(25-22 23-25, 25-16 30-28)로 꺾으며 다음 라운드 진출을 확정했다. 알레나와 한송이가 52점을 합작하며 공격을 주도했다. 반면 대표팀 차출로 빠진 이재영의 공백을 느낀 흥국생명은 2패를 당하며 예선에서 탈락했다.

[hhssjj27@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로그인

커뮤니티에 참여하고 싶으세요?
회원가입

비밀번호 변경

Back to
로그인

회원가입

Back to
로그인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