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정윤회 아들 정우식 특혜 의혹에 전 MBC PD 반응이…

정윤회 아들 정우식 특혜 의혹에 전 MBC PD 반응이…


[헤럴드경제]MBC 출신인 최승호 뉴스타파 PD가 정윤회의 아들인 배우 정우식의 드라마 출연 특혜 의혹에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최승호는 15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MBC 안광한 사장이 정윤회 아들을 드라마에 출연시키라고 드라마 본부장에 지시해 출연이 이뤄졌다는 보도입니다”라며 기사 링크를 올렸다.



그는 이어 “2년 동안 8편에 캐스팅 됐는데 100명 이상 오디션을 해놓고도 출연 지시에 의해 정윤회 아들을 캐스팅한 적도 있답니다. 듣자하니 장근수 드라마 본부장이 최근 사표를 냈다는데 이 건으로 낸 것인지 궁금하군요”라고 덧붙였다.



또 “드라마 배역까지 실세에게 주는 안광한 등 MBC 경영진의 행태는 실로 놀랍습니다. 특검은 MBC도 수사 대상에 포함시킬 것을 진지하게 검토해주시길 바랍니다”고 썼다.



한편 경향신문은 이날 MBC 수뇌부가 정우식이 자사 드라마에 출연하도록 청탁을 넣었다고 보도했다. 캐스팅 압력을 넣은 당사자로 장근수 MBC 드라마 본부장이 지목됐고 그 배경 인물로는 안광한 MBC 사장이 거론됐다.



이에 장 본부장은 이날 저녁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해당 보도를 부인하며 정우식 캐스팅에 대해 “통상적 캐스팅 방식”이라며 “정우식은 당시 이수현이라는 이름으로 활동하고 있어서 그의 아버지가 누구인지 전혀 알 수 없었다”고 해명했다.



onli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s: 사회 , 사회일반 , 헤럴드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