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술 마시다 '언쟁'…선배 때린 40대 소방관 검거

술 마시다 '언쟁'…선배 때린 40대 소방관 검거


(평택=연합뉴스) 강영훈 기자 = 함께 술을 마시다 언쟁이 붙은 선배 소방관을 때려 다치게 한 40대 소방관이 경찰에 검거됐다.






경기 평택경찰서는 상해 혐의로 모 소방서 소속 A(45·소방장)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7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10시 20분께 평택시의 한 횟집에서 선배 소방관인 B(49·소방장)씨 등 동료 4명과 술을 마시던 중 평소 생활 태도를 나무라는 말을 한다는 이유로 B씨를 폭행해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B씨와 언쟁이 붙자 식당 밖으로 나가 B씨의 얼굴을 주먹으로 수차례 때린 것으로 조사됐다.


B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피의자가 술에 취한 상태라 아직 조사를 하지 못했다"며 "우선 그의 신병을 해당 소방서로 인계했다"고 말했다.


kyh@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s: 사회 , 사건 · 사고 , 연합뉴스 ,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