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민주당, 安 '秋 명퇴 뒷거래' 주장에 "전혀 사실아냐"

민주당, 安 '秋 명퇴 뒷거래' 주장에




금태섭 "1월말 퇴진은 탄핵시 예상시점이라고 김무성도 말해"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4일 안철수 국민의당 전 상임 공동대표가 추미애 민주당 대표가 박근혜 대통령의 명예로운 퇴진 및 퇴진일자를 놓고 '뒷거래'했다고 주장한 데 대해 "전혀 사실이 아니다"고 반박했다.
금태섭 대변인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누가 그런 말을 무슨 근거로 하느냐"며 이같이 밝혔다.

안 전 대표의 이같은 주장은 추 대표가 지난 1일 김무성 새누리당 전 대표와 만나 박 대통령 퇴진 시기를 1월말로 언급한 것을 비판한 것으로 보인다.

금 대변인은 "추 대표가 여러 차례 확인했고 김 전 대표가 확실히 확인했다. 김 전 대표 자신은 '내년 4월에 퇴진해도 좋다'고 하니 추 대표가 '탄핵을 하면 많은 전문가가 내년 1월말이면 퇴진이 된다는데 왜 4월까지 기다려야 하느냐'고 하며 탄핵시 예상 퇴진시점을 얘기한 거라고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안 전 대표는 무슨 근거로 그런 말을 하느냐. 전혀 사실이 아니고 그럴 이유도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지난 2일 탄핵안을 의결했으면 좋았을 텐데 국민의당이 9일에 하자고 해 늦어졌다. 제가 '2일은 안 되고 9일은 되는 근거가 있냐'고 했는데 아직도 그런 말(대답)은 안 하고 근거 없이 거래를 했다고 하느냐"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납득이 안 간다. 그런 식으로 하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smith@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s: 정치 , 국회 · 정당 , 뉴스1 , 방송/통신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