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반기문 "대북 결의안 2321호 환영, 北 도발 자제해야"

반기문



[아시아경제 뉴욕=황준호 특파원]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은 30일(현지시간) 북한의 5차 핵실험에 대응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가 채택한 대북제재 결의안 2321호에 대해 환영의 의사를 밝혔다.

반 총장은 이날 뉴욕 유엔본부에서 안보리의 결의안 채택에 대해 "결의안이 만장일치로 채택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반 총장은 북한의 핵 및 미사일 실험을 "우리시대 평화를 압박하는, 가장 오래 지속하는 안보 위협 중 하나"로 규정하며 "국제사회가 단결된 모습을 유지하는 것이 한반도의 안보 위협을 제거하는 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국제사회가 북한에 대해 '표적'(targeted) 제재를 하는 게 중요하다며 이날 제재는 명확하고 단결된 국제사회의 의지를 보여준 것이라고 평가했다.

특히 반 총장은 북한이 올해 2번의 핵실험과 최소 25번의 탄도미사일 실험을 했다는 점을 제시한 뒤 "북한이 군사적인 측면에서 핵 능력을 추구하는 데 기술적인 발전을 계속하고 있는 것으로 추정된다"고 말했다.

이에 "제재는 이행될 때에만 효과가 있다"면서 유엔 회원국이 적극적으로 이행해 달라고 당부했다.

여기에 반 총장은 제재 외에도 평화적이고 외교적이며 정치적인 해결책을 계속 추진해야 한다는 점도 강조했다.


뉴욕 황준호 특파원 rephwang@asiae.co.kr


Tags: 경제 , 증권 , 아시아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