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산업부, 민간과 손잡고 글로벌 환경 변화에 대응



아시아투데이 최성록 기자 = 정부가 미국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출범 등 급변할 글로벌 환경에 대응키 위해 민간, 연구기관과 손을 잡았다.

산업통상자원부는 23일 서울 삼성동 무역협회에서 경제단체, 주요 업종별 협회, 무역 지원기관, 통상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대미 통상협의회’를 출범시켰다.

주형환 산업부 장관과 김인호 무역협회장이 공동위원장을 맡은 이 협의회는 현행 통상산업포럼 산하 대미통상 분과회의를 확대 개편한 것이 특징이다. 협의회는 향후 대미통상 대책, 양국간 신규협력방안 등을 종합적으로 수립하게 된다.

이날 1차 회의에서는 대외경제정책연구원과 무역협회가 미 대선 이후 통상 정책 방향과 우리 경제에 미칠 영향, 대미 민간협력 계획 등이 발표됐다.

주 장관은 “인프라 투자, 에너지 개발 등 미국 신정부의 역점 분야에서 새로운 경제협력 기회를 마련해 나가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Tags: 경제 , 산업 · 무역 , 아시아투데이 , 종합지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