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길라임’ 하지원 소속사 “길라임 논란…모든 게 조심스럽다”

‘길라임’ 하지원 소속사 “길라임 논란…모든 게 조심스럽다”



[아시아경제 한동우 인턴기자] ‘박근혜 길라임’ 논란으로 15일 밤부터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윗자리를 꿰차고 있는 배우 하지원 측이 입을 열었다.
16일 하지원 소속사 관계자는 일간스포츠에 “길라임 논란으로 어젯밤부터 이름이 거론되고 있는데 모든 게 조심스럽다”라고 전했다.

앞서 15일 방송된 JTBC ‘뉴스룸’은 차병원그룹 계열의 차움의원 전직 관계자의 증언을 전했다. 증언에 따르면 박근혜 대통령은 2011년 초부터 SBS 드라마 ‘시크릿 가든’ 여주인공의 이름인 ‘길라임’이라는 가명을 사용하며 차움의원 VIP 시설을 이용했다. 하지만 대통령 당선 이후에는 ‘길라임’이란 호칭을 쓰지 않았다는 게 병원 측의 주장.

이에 네티즌들은 박 대통령과 길라임을 풍자한 이미지나 글들을 쏟아내고 있다.

한편 하지원은 17일 영화 ‘목숨 건 연애’의 제작발표회에 참석할 예정이다.


한동우 인턴기자 corydong@asiae.co.kr


Tags: 연예 , 연예일반 , 아시아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