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라디오스타' 이수근, 과거 탁재훈 앞 '쭈구리 김구라' 폭로

'라디오스타' 이수근, 과거 탁재훈 앞 '쭈구리 김구라' 폭로






[엑스포츠뉴스 전아람 기자] '라디오스타' 이수근이 과거 탁재훈 앞에서 두 손을 공손하게 모은 김구라의 에피소드를 폭로한다. 이와 함께 그는 너무 찰지게 맞는 연기를 하는 자신 때문에 강호동이 욕먹고 있음을 고백하면서 자신의 기술도 전수할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오는 9일 방송되는 MBC ‘라디오스타’는 ‘어쩌다 500회 수요일 밤의 기적’ 특집으로 김희철-이수근-유세윤-우승민(올라이즈밴드)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이수근은 과거 한 예능프로그램 녹화할 때 탁재훈 앞에서 쭈구리 같은 모습을 보였던 김구라를 폭로했다. 갑작스러운 폭로에 김구라가 당황하면서 이 사실을 부인하자 이수근은 “탁재훈을 증인으로 신청합니다!”라며 자신이 거짓말하는 것이 아니라고 강력하게 주장하면서 두 사람은 옥신각신 진실공방을 이어갔다.





이에 MC들과 게스트들은 좀처럼 보기 힘든 김구라의 기가 눌린 모습에 눈을 반짝이며 모두가 합심해 김구라를 몰아갔다고 전해져 관심을 집중시키고 있다.





특히 이수근은 찰지게 맞는 연기를 너무 잘해 자신 때문에 강호동이 욕을 먹고 있음을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할 예정이다. 이를 증명하기 위해 그는 맞는 연기 시범으로 살짝 때려도 용수철 튕기듯 과한 리액션을 보여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는 후문.





또한 이수근은 자신의 맞는 기술과 슬랩스틱 비법을 규현-유세윤에게 전수한다. 그는 자신이 전수한 기술들을 알차게 배운 규현과 유세윤이 자신 못지않게 잘 따라 하는 모습을 보고 웃음을 빵 터트리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이처럼 이수근의 ‘쭈구리 김구라’ 폭로와 맞는 연기 시범과 전수는 오는 9일 오후 11시 10분 ‘라디오스타-어쩌다 500회 수요일 밤의 기적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kindbelle@xportsnews.com / 사진=MBC

Tags: 연예 , 연예일반 , 엑스포츠뉴스 ,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