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슈퍼맨' 3주년 맞이 가을 운동회...'귀요미들이 한 자리에'

'슈퍼맨' 3주년 맞이 가을 운동회...'귀요미들이 한 자리에'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KBS2 ‘슈퍼맨’ / 사진제공=KBS2 ‘슈퍼맨’


‘슈퍼맨이 돌아왔다’가 3주년을 맞아 가을 운동회를 개최한 가운데, 온 가족이 모두 모여 계주를 펼친다.


오는 6일 방송될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 155회에서는 3주년 특집 ‘이 만 시간의 법칙’이 방송된다. 이중 사랑·서언·서준·설아·수아·대박·소을·다을 여덞 명의 ‘슈퍼맨’ 아이들이 배턴 대신 바나나를 들고 보기만해도 배꼽을 잡게 만드는 계주를 펼쳤다고 해 관심이 집중된다.


특히 이날 ‘슈퍼맨’ 장난꾸러기 4인조 서언·서준·설아·수아가 계주 도중 쉴 새 없이 사고를 일으켜 아빠들의 진땀을 뺐다. 설아는 배턴을 받곤 다짜고짜 역주행을 시작했다. 이에 이동국이 나타나 반대쪽이라고 외쳤지만 진격의 설아는 달리기를 멈추지 않아 폭소를 자아냈다.


서준은 동천동 날쌘돌이답게 남다른 스피드로 계주판을 주름 잡았다. 이 가운데 서준이 갑작스레 바지를 벗는 돌발 행동을 선보여 아빠들을 멘붕에 빠트렸다. 이와 함께 서언은 서준의 머리띠를 뺏어 들고 운동장 한 가운데를 가로 질러 폭소를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슈퍼맨’ 차세대 푸드 파이터 수아는 바나나의 등장에 계주는 뒤로 미루고, 자신이 먹겠다며 바나나를 다음 주자에게 넘겨주지 않아 이동국을 당황시켰다. 이에 이동국은 “넘겨주면 바나나 2개 사줄게”라며 수아를 설득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에 각종 사건사고가 폭발한 ‘슈퍼맨’ 가족들의 바나나 계주는 어떻게 됐을지 ‘슈퍼맨’ 3주년 특집 가을 운동회에 기대감이 한껏 증폭된다. 이날 오후 4시 50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Tags: 연예 , 연예일반 , 텐아시아 , 스포츠/연예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