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이마트, 11월 첫 주 토요일 `애플데이` 연례화

이마트, 11월 첫 주 토요일 `애플데이` 연례화


이마트는 매년 11월 첫째주 토요일을 `사과 먹는 날(애플데이)`로 연례화한다고 4일 밝혔다. 대구경북능금조합과 예산농산물유통센터와 사과 소비 촉진에 나설 계획이다.


첫 애플데이를 맞아 5일 하루 사과(부사) 15개(40상·특) 9900원, 18개(50상·대) 9900원 골라담기 형태로 판매한다. 현재 이마트가 판매하는 동일 품종 사과 가격이 개당 1096원인 것을 감안하면 절반 가량 저렴하다. 이마트는 애플데이를 위해 평소 대비 3배 이상 많은 600t 물량을 준비했다.



진영호 이마트 과일팀장은 “11월 첫째주는 부사 사과 물량이 가장 풍부한 것은 물론 맛도 좋은 시기”라며 “앞으로도 사과를 포함한 국산 과일 행사를 적극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윤희석 유통 전문기자 pioneer@etnews.com



[Copyright © 전자신문. 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s: IT/과학 , IT · 과학일반 , 전자신문 , IT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