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논산시-충남교육청, 충남행복교육시범사업 본격 추진

논산시-충남교육청, 충남행복교육시범사업 본격 추진




- 행복교육시범지구 사업 업무협약 체결






아주경제 허희만 기자 =논산시(시장 황명선)와 충남도교육청(교육감 김지철)이 실시하는 충남행복교육 시범지구사업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

시에 따르면 논산시와 충남도교육청은 20일 상황실에서 ‘충남 행복교육시범지구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충남행복교육시범지구는 지역사회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위해 지역주민과 학교가 협력해 마을교육공동체 만들기, 공교육혁신을 추진하는 사업으로 지난달 말 논산ㆍ당진ㆍ아산이 선정돼 내년 2월까지 시범사업으로 추진된다.

주요 사업내용은 공교육 혁신사업과 마을교육공동체 사업을 두축으로 ▲교육환경개선 ▲혁신교육 활성화 ▲미래인재육성 ▲마을학교운영 ▲주민평생교육 지원 등이다.

시는 이러한 내용을 골자로 기존의 창의적이고 혁신적인 사업은 재구조화해 보완·발전시키고, 마을교육공동체사업은 지역사회와 학교가 협력해 주민이 주체가 되는 마을교육 프로그램을 만들어 갈 계획이다.

시는 그동안 추진했던 ‘청소년 글로벌 인재 해외연수 프로그램’,‘청소년 진로ㆍ직업 박람회’,‘청소년 문화제’등 창의와 혁신적인 공교육 사업들을 강화하고 이번 협약을 통해 교육의 가치를 한단계 향상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명선 논산시장은 “행복교육지구사업은 학교와 교육청, 자치단체와 시민사회, 일반주민이 지역의 교육문제를 함께 고민하는 거버넌스 구축을 위한 모델”이라며, “지역과 학교가 하나가 되는 협력과 상생으로 지역사회 교육생태계의 자발적 움직임이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허희만 hmher@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Tags: 사회 , 전국 , 아주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