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더케이투' 궁금했던 송윤아·지창욱·임윤아 과거 밝혀졌다[텔리뷰]

'더케이투' 궁금했던 송윤아·지창욱·임윤아 과거 밝혀졌다[텔리뷰]




[스포츠투데이 김나영 기자] 지창욱은 임윤아의 비밀을 알았고, 송윤아는 지창욱의 과거를 알게 됐다.
8일 오후 방송된 tvN 금토드라마 '더 케이투'(THE K2)에서는 최유진(송윤아), 김제하(지창욱), 고안나(임윤아)의 비밀이 드러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최유진은 김제하를 클라우드나인으로 불렀다. 최유진은 김제하가 왜 입사를 했는지 모든 이야기를 해달라고 물었다. 김제하는 초반 거부하다가 정보를 가진 '거울'(음성정보시스템, 최유진 목소리로만 작동)을 사용할 수 있게 한다고 해 이야기를 시작했다.

과거 김제하는 전쟁 용병 시절 박관수(김갑수)에 의해를 옛 연인 라니아를 잃었다고 밝혔다. 거기다 살인자 누명까지 덮었다. 그는 "박관수를 죽여야 하는 이유"라며 말했다.

최유진은 "라니아, 사랑했었구나"라고 말했고, 김제하는 "그게 사랑이었는지 연민이었는지 확실치 않다"고 대답했다. 최유진은 그가 JSS레지던스에 머물길 원했지만 김제하는 이를 거절했다.

반면 고안나(임윤아)는 김제하가 최유진을 만나러 갔던 당시 감시가 소홀해지자 저택을 탈출했다. 그는 연희동 옛 집을 찾아 엄마(손태영)와의 어린 시절 추억을 회상했다. 그러던중 고안나는 사진관에 걸려있는 엄마와 자신의 사진을 보게 됐다. 사진관 할아버지는 고안나에게 과거 엄마와 함께 미국으로 가기 위한 비자 사진을 찍었다는 사실을 알려줬다.

사진관 할아버지로부터 한 아주머니의 이야기를 들었고, 고안나는 아주머니가 있는 요양원으로 향했다. 그러나 그는 치매 증상을 보이는 상태.

이후 고안나는 아버지 장세준(조성하)의 일정으로 알려진 연희동 성당으로 향했다. 수녀로 잠입한 그는 성가대로서 합창했고, 최유진과 장세준은 이 상황에 분노를 터트렸다. 합창이 끝난 후 고안나는 장세준에게 자신이 있는 곳을 찾아오라고 쪽지를 보냈다.

고안나가 기다린 곳에 장세준 대신 김제하가 갔다. 김제하는 장세준의 부탁을 받고 왔다며 슬퍼하는 고안나에게 딸기 아이스크림을 내밀었다. 고안나는 아버지와의 추억을 털어놓으며 눈물을 흘렸다. 그러던 중 달기 알러지로 의식을 잃었고, 김제하는 고안나를 살리기 위해 인공호흡을 했다.

서로의 과거가 밝혀졌다. 왜 그들이 각자를 증오하게 됐고, 복수를 시작하게 됐는지. 세 사람이 향후 어떤 행보를 보일 지 귀추가 주목된다.


김나영 기자 ent@stoo.com


Tags: 연예 , TV · 방송 , 스포츠투데이 , 스포츠/연예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