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이상훈-임찬규 `마운드에서 감동의 포옹` [MK포토]

이상훈-임찬규 `마운드에서 감동의 포옹` [MK포토]


[매경닷컴 MK스포츠(잠실) = 김재현 기자] 8일 잠실야구장에서 벌어진 2016 프로야구 KBO리그 시즌 최종전 두산 베어스와 LG 트윈스의 경기에서 LG 이상훈 코치와 노찬엽 코치가 팀의 승리를 기원하는 시구와 시타를 해 야구장을 찾은 팬들로부터 많은 박수를 받았다.


이상훈이 선발 임찬규와 포옹을 나누고 있다.


리그 4위를 확정지은 LG는 포스트시즌에 대비하기 위해 시즌 마지막 경기에서 주전선수들을 대거 제외했다.


일찌감치 한국시리즈 티켓을 거머쥔 두산은 팬들에게 최종전 승리를 선물하기 위해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basser@maeky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s: 스포츠 , 야구 , 매일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