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토니안 "12년 전 박은혜 너무 예뻐 사심 생길뻔"

토니안




[헤럴드POP=박아름 기자]토니안이 박은혜에게 사심이 생길 뻔 했다고 고백했다.


1일 방송하는 채널A '이제 만나러 갑니다(이하 ‘이만갑’)'에서 토니안이 과거 박은혜에게 가졌던 사심을 공개한다.



이날 '이만갑' 녹화에서는 MC 박은혜와 토니안의 다정한 과거 사진이 공개돼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박은혜가 12년 전 타사 음악 프로그램 MC를 하던 당시 토니안과 찍은 사진을 공개한 것.



다정한 사진 속 두 사람의 모습에 MC 남희석을 비롯한 모든 출연자들은 “두 사람 눈빛이 예사롭지 않다” “둘이 지나치게 다정한 거 아니냐”며 질투의 시선을 보냈다.



이에 토니안이 “실제로 저 당시 박은혜 씨가 너무 예뻐서 사심이 생길 뻔 했다”고 폭탄발언을 하면서 녹화장은 발칵 뒤집혔고, 박은혜는 못내 아쉬움을 토로했다는 후문이다.



1일 오후 11시 방송.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s: 연예 , TV · 방송 , 헤럴드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