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또' 심정지 택시기사 두고 떠난 승객…왜?

'또' 심정지 택시기사 두고 떠난 승객…왜?



<앵커>


어젯(30일)밤 서울시 동작구에 있는 한 도로에서 택시가 승용차가 부딪치는 사고가 있었습니다. 그리 큰 사고는 아니었는데, 택시 운전기사는 이미 심장이 멈춘 상태였고, 타고 있던 승객은 사고 직후 기사를 두고 현장을 떠났습니다.



밤사이 사건·사고 소식, 정혜경 기자입니다.



<기자>



어젯밤 10시 반쯤 서울 동작구 대로에서 택시기사 62살 김 모 씨가 몰던 택시가 중앙선을 넘어 마주 오던 승용차와 부딪혔습니다.



택시와 부딪힌 승용차 운전자를 비롯해 목격자들이 사고 직후 김 씨의 상태를 살폈지만 이미 의식을 잃은 상태였습니다.



[임형준/서울 동작구 : 택시가 진짜 천천히 서행하면서 중앙선을 침범하고 마주 오는 차량 부딪히고 나서. 기사분을 보니까 입에 거품도 나고 흰자밖에 안 보여서.]



김 씨는 50m 정도 떨어진 근처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끝내 숨졌습니다.



[병원 관계자 : 지병이 있었는지 모르겠는데 심장 발작이라고. CPR도 한 시간 이상 했는데.]



사고 당시 승객 1명이 타고 있었지만 별다른 구호 조치 없이 현장을 떠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 관계자 : 승객이 간 건 맞고요. 사고는 간단하게 났는데 얘기로는 그냥 무서워서 간 것 같다고.]



경찰은 사고 차량과 택시 블랙박스 등을 분석해 정확한 사고 당시 상황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오늘 새벽 1시쯤에는 서울 종로구의 다세대주택에서 불이 나 50대 여성 1명이 연기를 마시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위중한 상태입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방화 가능성 등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어제저녁 6시 10분쯤에는 경기 김포 대곶면의 플라스틱 공장에서 불이 났지만 인명 피해는 없었습니다.

[정혜경 기자 choice@sbs.co.kr]

※ ⓒ SBS & SBS콘텐츠허브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 No.1 소셜 동영상 미디어 '비디오머그'로 GO GO~


Tags: 사회 , 사회일반 , SBS , 방송/통신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