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동네 잔디밭에 있던 지퍼백 살펴 보니 “사람 심장 아냐?”

동네 잔디밭에 있던 지퍼백 살펴 보니 “사람 심장 아냐?”


[동아닷컴]


미국에서 지퍼백에 사람의 심장이 발견되는 사건이 벌어졌다.



13일(현지시각) 미국 CBS뉴스는 오하이오 조 노워크 한 잔디밭에서 두 집배원이 사람 심장처럼 보이는 것이 지퍼백에 들어가 있는 것을 발견했다고 보도했다.



지난달 25일, 두 집배원은 평소 차를 주차하는 들판에서 지퍼백을 발견했다. 지퍼백 안에는 평범해보이지 않은 것이 들어가 있었는데 자세히 살펴보니 사람 심장처럼 보여 경찰에 신고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재 발견한 물체가 사람의 심장이 맞는지 검사 중이다. 경찰은 “사람 심장일 가능성이 95%정도”라고 밝혔다.



노워크 경찰서 측은 “의외의 사건이긴 하다. 우리도 이 심장이 어떻게 여기서 발견됐는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발견된 심장이 살인 및 범죄 행위와 연관될 가능성은 작다”라며 “어쩌면 장례식을 마치고 부검을 하러 온 병원에서 잃어버린 것일 수도 있다. 여러 가능성이 있다”라고 덧붙였다.



이 심장이 발견됐을 당시, 심장이 부패하기 시작하는 상태였기 때문에 냉동상태에서 잃어버렸을 경우도 있다고 밝혔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오늘의 동아일보][☞동아닷컴 Top기사][☞채널A 종합뉴스]
[☞골라보는 움짤뉴스 '말랑' 다운받고 이모티콘 받자]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Tags: 국제 , 국제일반 , 동아일보 , 종합지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