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판타스틱' 김현주, 주상민 발연기에 '빵 터진' 웃음

'판타스틱' 김현주, 주상민 발연기에 '빵 터진' 웃음



[헤럴드POP=강수정 기자]주상욱의 ‘발연기’에 김현주가 웃음을 터뜨렸다.



3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판타스틱’에서 류해성(주상욱 분)과 대본을 읽어보는 이소혜(김현주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소혜는 드라마 ‘히트맨’ 제작에 앞서 대본 리딩 시간을 가졌다. 류해성은 이소혜에게 잘 보이고자 옷까지 과도하게 신경쓰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본격적 대본 리딩이 시작되자 류해성은 긴장하기 시작했다. 그는 사랑하는 연인이 원치 않는 결혼을 한다는 사실에 가슴 아파 하는 주인공을 연기해야 했다. 그러나 류해성은 감정이입을 하지 못해 어색한 연기를 잇따라 선보여 감독의 심기를 건드렸다.



급기야 류해성은 ‘눈물을 참으며 쓴웃음을 짓는다’는 대본에 과도하게 크게 웃으면서 ‘발연기’의 정점을 찍었다. 이를 본 이소혜는 참지 못하고 웃음을 터뜨리고는 “계속 해라”라고 류해성을 무시하는 태도를 보였다. 이에 류해성은 이소혜에게 잘 보이고 싶었던 마음에 상처를 입고 난감해 했다.



이소혜는 주인공 역의 여배우와 자리를 떠나면서 류해성의 발연기에 대해 언급, 웃음을 터뜨려 류해성에게 굴욕을 안겼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s: 연예 , TV · 방송 , 헤럴드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