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슈돌' 대박이는 오늘부터 '휘재 삼촌 바라기'

'슈돌' 대박이는 오늘부터 '휘재 삼촌 바라기'



[헤럴드POP=김지아 기자]'슈퍼맨이 돌아왔다' 이동국의 경기를 앞두고 전주 구장에서는 아이들을 위한 이벤트가 펼쳐졌다.



21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이휘재와 서언·서준, 기태영과 로희, 재시·재아·설아·수아·시안이가 이동국의 경기를 응원하기 위해 전주에서 만났다. 이날 경기에 앞서 대박이의 사인볼을 받기 위한 '대박이를 이겨라'와 '대박이를 웃겨라' 미션이 펼쳐졌다.



본격적인 경기가 시작되기 전, 경기장 앞에서는 이휘재의 진행으로 작은 이벤트가 진행됐다. 대박이의 사인볼을 걸고 '대박이를 이겨라' 미션이 펼쳐진 것. 이날 경기장을 찾은 아이들은 대박이와 함께 가위 바위 보 게임을 하며 게임에 참여했다. 진행을 맡은 이휘재는 승패와 상관없이 참여한 아이들에게 대박이의 사인볼을 나눠주었다.



곧이어 '대박이를 웃겨라' 미션이 이어졌다. 한 어린이가 미션에 참여했지만 대박이를 웃기는데는 실패했다. 이에 옆에 있던 이휘재는 어린이를 대신해 미션에 참가했다. 대박이는 이휘재의 코믹한 표정에 환한 웃음을 지어보였고, 이날 대박이는 이휘재를 쫓아다니며 애교를 부리고 포옹을 하는 등 애정을 표현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s: 연예 , TV · 방송 , 헤럴드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