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뷰티풀 마인드' 전성우 종영 소감 "아쉬운 마음 가득"

'뷰티풀 마인드' 전성우 종영 소감




'뷰티풀 마인드' 전성우 / 사진=래몽래인 제공
[스포츠투데이 장민혜 기자] '뷰티풀 마인드' 전성우가 아쉬움 가득한 종영 소감을 전했다.

KBS2 월화드라마 '뷰티풀 마인드'에서 현성 병원 마취과 펠로우 홍경수 역을 맡은 전성우가 드라마 종영을 앞두고 2일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전성우는 소속사 크다컴퍼니를 통해 "설렘과 긴장감으로 시작했던 게 바로 어제 같은데 벌써 끝인사를 전하게 돼 아쉽다. 지난 3개월 동안 함께한 홍경수를 떠나보내려니 허전하기도 하다"라고 밝혔다.

이어 "존경하는 감독님, 선배님, 스태프들과 함께 할 수 있어서 영광이었다. 소중한 추억 잊지 않고 더욱 발전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 그리고 많은 관심과 사랑을 보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마지막까지 본방사수!"라고 말했다.

전성우는 '뷰티풀 마인드'에서 열혈청년 홍경수의 의사로서의 자부심, 살인 사건에 얽힌 윤경의 죽음에 대한 안타까움을 신인답지 않은 섬세한 표현력은 물론 특유의 흡입력 있는 연기를 선보


장민혜 기자 ent@stoo.com


Tags: 연예 , TV · 방송 , 스포츠투데이 , 스포츠/연예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