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브라질올림픽위 "입장권 판매 수입 목표액 근접"

 브라질올림픽위




전체 입장권 610만장…판매율은 80% 넘어서






(상파울루=연합뉴스) 김재순 통신원 = 브라질올림픽위원회는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입장권 판매 수입이 목표액에 근접하고 있다고 31일(현지시간) 밝혔다.



브라질올림픽위에 따르면 전날까지 입장권 판매 수입은 10억3천만 헤알(약 3천534억 원)로 집계됐다. 목표액인 10억4천500만 헤알에 4%가량 모자라는 금액이다.


입장권 판매율은 80%를 넘어섰다. 전체 입장권 610만 장 가운데 130만 장이 아직 판매되지 않았다.


브라질올림픽위는 개·폐회식과 축구, 배구, 수영, 농구 등 인기 종목의 결승전 입장권은 모두 판매됐다고 말했다.


8월 5일부터 21일까지 17일간 계속되는 리우올림픽에는 역대 최다인 206개국에서 1만500명의 선수가 출전해 총 28개 종목에서 금메달 306개를 놓고 기량을 겨룬다.


리우올림픽은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창설 이후 122년 만에 최초로 남미대륙에서 열리는 스포츠 축제다.


올림픽이 끝나고 9월 7∼18일에는 장애인올림픽(패럴림픽)이 열린다.



fidelis21c@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s: 스포츠 , 스포츠종합 , 연합뉴스 ,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