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송승환-홍요섭, 형 부부 임신 소식에 "부러워죽겠어"

송승환-홍요섭, 형 부부 임신 소식에




그래 그런거야 유민호(노주현) 유경호(송승환) 유재호(홍요섭) / 사진=SBS 그래 그런거야 캡처
[스포츠투데이 여수정 기자] 노주현 김정난 부부의 임신 소식에 동생 송승환 홍요섭이 축하했다.

31일 밤 방송된 SBS 주말드라마 '그래 그런거야'에서 유민호(노주현)는 아내 강수미(김정난)의 임신을 축하하러 온 동생 유경호(송승환) 유재호(홍요섭)의 축하에 민망해했다.

이날 유민호 강수미 부부의 임신 소식이 온 식구들에게 전해졌다. 전혀 예상치 못한 소식에 '광대승천'된 두 동생 유경호와 유재호. 두 사람은 큰형을 찾아갔다.

유민호는 두 동생들의 등장에 당황했고 "진심으로 축하한다. 괜한 걱정을 했다. 얼마나 놀랬는지 모른다"는 동생들의 말에 "아이참, 어머니도. 니들 가라. 됐다. 획기적인 망신이다"라고 버럭했다.

형 유민호의 말에 유경호 유재호는 "부러워죽겠는데 뭐가 망신이냐. 다 된 줄 알았던 영감탱이가. 솔직히 나이랑 망신살 두개의 문제 아니냐"라며 임신 소식을 축하했다.


여수정 기자 ent@stoo.com

Tags: 연예 , TV · 방송 , 스포츠투데이 , 스포츠/연예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