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심우준 끝내기' kt, 롯데 잡고 3연패 탈출

'심우준 끝내기' kt, 롯데 잡고 3연패 탈출




[스포츠투데이 정성래 기자]kt 위즈가 심우준의 끝내기 안타로 롯데 자이언츠를 잡고 3연패에서 벗어났다.
kt는 29일 수원 케이티 위즈파크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롯데와의 경기에서 9회말 터진 심우준의 끝내기 안타로 12-11로 승리했다.

kt는 1회 1사 1,2루에서 앤디 마르테, 유한준, 김사연의 연속 적시타로 순식간에 3점을 냈다. 이어진 1사 1,2루에서 유민상의 좌중간 2타점 적시타, 박기혁의 우익수 희생플라이로 6-0으로 점수를 크게 벌렸다. 2회에도 유한준의 적시타로 1점을 보탰다.

롯데도 3회초 2사 이후 저스틴 맥스웰의 2타점 적시타로 2-7로 따라붙었다. 4회 김상호의 2루수 땅볼로 3-7, 점수는 4점차로 줄었다.

이어진 5회, 롯데는 볼넷 3개로 만든 1사 만루 기회에서 황재균의 2타점 적시타로 5-7로 추격했고, 폭투와 강민호의 적시타를 합쳐 7-7 동점까지 만들었다. 6회에는 문규현의 좌전 적시타로 8-7로 역전에 성공했다.

kt는 6회말 1사 1,2루 기회에서 마르테가 3점 홈런을 터트리며 승부를 다시 뒤집었다. 그러나 롯데는 9회초 황재균의 적시타와 강민호의 역전 투런포로 11-10으로 리드를 잡았다.

9회말 마지막 기회를 잡은 kt는 집중력을 발휘하며 승부를 결정지었다. 대타 김영환의 좌전안타와 박기혁의 희생번트, 이대형의 1루수 땅볼로 2사 3루를 만들었고, 전민수의 적시타로 11-11 동점이 됐다. 이어서 심우준이 끝내기 안타를 터트리며 혈투의 마침표를 찍었다.


정성래 기자 sports@stoo.com


Tags: 스포츠 , 야구 , 스포츠투데이 , 스포츠/연예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