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광주은행 당기순이익 328억원…14.4% 증가



JB금융그룹 736억원…사상 최대 규모



【광주=뉴시스】구길용 기자 = 광주은행의 지주회사인 JB금융그룹의 올해 2분기 당기순이익이 사상 최대 규모인 736억원을 기록한 가운데 광주은행의 당기순이익도 전분기 대비 크게 늘어난 328억원을 시현했다.



29일 광주은행에 따르면 JB금융그룹의 2분기 당기순이익은 736억원, 상반기 누적 1289억원을 시현했다. 전분기 대비 당기순이익은 33.2%, 전년 동기 대비 누적액는 69.4% 증가한 수치다.



광주은행은 전 부문에서 고른 성과를 보이면서 당기순이익이 전분기 대비 14.4% 늘어난 328억원, 상반기 누적 615억원을 시현했다.



최근 저금리 기조에도 불구하고 저원가성예금 증가 등으로 분기 중 순이자마진(NIM)이 전분기 대비 0.06%포인트(6bp) 상승한 2.19%를 기록했으며 영업이익경비율 (CIR)도 전분기 대비 2.7%포인트 개선된 53.7%를 나타냈다.



성장과 수익성 뿐만 아니라 경영효율성도 크게 개선됐다는 평가다.



전북은행은 계속된 비이자수익 증대와 자산건전전성 개선 노력에 힘입어 당기순이익이 전분기 대비 52.9% 증가한 259억원(누적 429억원)을 시현했다.



자동차전문여전사인 JB우리캐피탈은 전분기 대비 6.0% 증가한 207억원(누적 402억원)을 기록해 분기 기준 당기순이익으로는 사상 처음 200억원을 돌파했다.



JB자산운용도 운용자산이 전분기 대비 5000억원 이상 증가하면서 당기순이익 13억원(누적 8억원)을 시현했다.



JB금융그룹의 총자산순수익률(ROA)과 자기자본이익률 (ROE)은 각각 0.08%포인트, 1.75%포인트 상승한 0.63%, 9.66%을 달성했다.



JB금융지주 관계자는 “이번 실적의 주요 특징은 은행과 캐피탈의 내실 위주 자산 성장과 그에 따른 안정적인 핵심이익 증가세, 비이자부문의 수익성 개선과 지속적인 경비절감 노력을 통한 판매관리비 증가 최소화에 있다"며 "앞으로도 선제적인 리스크관리를 통해 안정적인 이익을 창출할 것이다"고 말했다.



kykoo1@newsis.com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Tags: 사회 , 전국 , 뉴시스 , 방송/통신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