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대한항공 항공기 착륙 후 바퀴 터져…항공사측 "부상자 없다"(1보)



(제주=연합뉴스 ) 고성식 기자 = 29일 오전 11시 57분께 일본 나리타에서 제주공항에 도착한 대한항공 KE718편(737-900기종)이 착륙 후 바퀴가 터지는 사고가 났다.



항공기에는 일본에서 온 승객 147명이 타고 있었다.


대한항공 측은 "승객들은 부상자 없이 차례로 비행기에서 내리고 있다"고 전했다.


그러나 사고 항공기가 활주로에서 다른 곳으로 이동하지 못해 사고 시각 이후부터 제주공항 활주로의 한 곳이 폐쇄돼 일부 항공편 운항이 중단됐다.


koss@yna.co.kr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Tags: 사회 , 사건 · 사고 , 연합뉴스 ,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