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美연준 기준금리 동결, 국제 金과 銀 가격은 동반상승…"중앙은행 발표 신뢰하기 어렵다"

美연준 기준금리 동결, 국제 金과 銀 가격은 동반상승…



미국 연방준비제도가 금리를 동결시키면서 국제유가는 5일째 하락한 반면 금과 은 가격은 이틀째 상승했다.

28일(현지시각) 뉴욕상품거래소에서 국제 금값은 전장 대비 5.90달러(0.45p%) 오른 온스당 1326.70달러로 거래를 마쳤다.

국제 은값도 0.31달러(1.58p%) 상승한 19.97달러에 거래가 마감됐다.

경제계에서 금 가격과 달러 동향은 상극 관계를 이루는 것으로 알려져있다.

금 가격은 달러로 매겨지기 때문에 달러의 가치가 떨어지면 금 값은 오른다.

은 가격 역시 금 값 추이에 영향을 받고 덩달아 뛰었다.

앞서 연준은 7월 통화정책회의 결과를 발표하면서 “기준금리를 동결했다”고 밝혔다.

연준은 금리 동결 조치를 발표하면서 “미국 경제가 점점 활기를 띠고 있고, 단기적인 위험성도 감소했다”고 설명하며 빠르면 올 9월쯤이거나 늦어도 연내에 금리 인상을 할 것임을 예고했다.

그러나 금 시장 일각에서는 “전날 연준이 성명서를 통해 9월 또는 12월 금리인상 가능성을 열어둔 것으로 밝혔지만 중앙은행을 신뢰할 수 없다”면서 “향후 금리 인상 여부 또한 추가적인 지표를 지켜봐야 알 수 있다”는 분석이 나와 금 값 상승에 영향을 미쳤다.


[양지혜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Tags: 경제 , 경제일반 , 조선일보 , 종합지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