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청춘시대’ 박혜수, 흉보는 언니들에 분노의 눈물 “죽을 것 같이 힘들어”

‘청춘시대’ 박혜수, 흉보는 언니들에 분노의 눈물 “죽을 것 같이 힘들어”





‘청춘시대’ 박혜수가 언니들에게 분노했다.

지난 22일 첫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청춘시대’에서는 유은재(박혜수 분)가 셰어하우스 벨 에포크에 입성 후 수난시대를 겪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유은재는 셰어하우스 언니들의 이기적인 행동들로 인해 적응하지 못하며 마음고생을 했다.

결국 유은재는 자신의 흉을 보는 언니들에게 “내가 우스워? 내가 아무리 바보 같아도 이럴 필요까진 없잖아”라고 따졌다.

이어 “이렇게 못되게 굴 필요는 없잖아. 나는 죽을 것 같이 힘든데..”라며 눈물을 펑펑 쏟아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청춘시대’에서 정예은(한승연 분)과 강이나(류화영 분)는 육탄전을 벌였다.

곽경민 한경닷컴 연예·이슈팀 기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hub@hankyung.com

Tags: 연예 , 연예일반 , 한국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