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성남시 위안부할머니 위로 '닥종이 인형전' 연다

성남시 위안부할머니 위로 '닥종이 인형전' 연다




[아시아경제(성남)=이영규 기자] 경기도 성남시가 오는 8월1일부터 7일까지 성남시청 2층 공감전시실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 닥종이 인형전 '기억- 치유되지 않은 아픔'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상처를 위로하고 가슴 아픈 역사를 기억하고 잊지 말자는 취지로 마련됐다.

한지문화연대 소속 작가 7인이 준비한 23점의 평화의 소녀상 닥종이 인형이 전시된다. 성남시민모임 성남평화나비에서 7일간 자원봉사로 전시장 안내를 맡아 운영한다.

성남시 관계자는 "평화의 소녀상 닥종이 인형 전시회 관람을 통해 시민들이 일본군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아픔을 보고 듣고 느끼면서 위안부 문제 해결에 더 많은 관심을 갖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Tags: 사회 , 전국 , 아시아경제 , 경제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