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GPRO 방문을 환영합니다.

개인설정

Section Heading

안희정, 오는 22일 대선출마 선언…“후보등록 빨리해야”



더불어민주당 소속 안희정 충남지사가 오는 22일 차기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할 것으로 알려졌다.

안희정 지사의 대변인 역할을 맡고 있는 박수현 전 의원은 6일(오늘), 국회 당 대표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안 지사가 오는 22일 민주당의 대통령 후보경선 출마를 정식으로 선언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이어 박 전 의원은 "(다음 대선까지) 굉장히 시간이 짧고, 대통령 탄핵 심판이 진행 중이어서 많은 정치일정이 생략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이라며,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에서 더 나은 지도자를 뽑고 시스템을 만들어야 하는데, 역설적으로 검증의 시기가 너무 짧지 않느냐는 걱정이 있다"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박 전 의원은 "안 지사는 당에 후보 등록을 가급적 빨리할 수 있도록, 당이 국민검증 토론회를 될 수 있으면 많이 마련해달라는 두 가지 요구를 했다"고 전했다.

추가로 박 전 의원은 "(안희정 지사는) 지사직을 유지하면서 경선에 임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안 지사가 '제3지대론'을 비판하면서 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의 정계은퇴를 요구하는 등 충돌하고 있는 것에 대해선 "문재인 전 대표에게도 똑같은 잣대가 있고, 그렇게 할 것이다. 그런 발언으로 차차기 프레임을 만들고 이런게 절대 아니다"라고 박 전 의원은 설명했다.

정연우기자 (nforyou@kbs.co.kr)



Tags: 정치 , 정치일반 , KBS ,

Section Heading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