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北 미사일 발사, 수용할 수 없는 국제의무 위반”


EU “北 미사일 발사, 수용할 수 없는 국제의무 위반”

유럽연합(EU)은 북한의 29일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국제적 의무에 대한 수용할 수 없는 추가 위반”이라고 규탄했다.
EU의 대외정책을 총괄하는 페데리카 모게리니 외교·안보 고위대표의 대변인은 “이번 발사는 추가적인 중대한 도발이며 국제 안보에 심각한 위험”이라며 이같이 비판했다.

합참은 “미사일을 각 1발 발사했으며, 적 도발 원점을 가정한 목표지점에 3발이 동시에 탄착됐다”고 발표했다.

그러면서 “이번 사격훈련은 우리 군의 정찰감시자산으로 적 도발징후를 포착하고 지속 감시하면서 대공경계 및 방어태세를 강화한 가운데, 지·해·공 미사일 동시 탄착(TOT) 개념을 적용한 합동 정밀타격으로 적 미사일 기지를 일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지난 9월 15일 중장거리 탄도미사일(IRBM) ‘화성-12형’을 일본 상공을 통과해 북태평양상으로 발사한 이후 75일 만이다. 북한이 평성 일대에서 미사일을 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모바일에서 만나는 중앙일보 [페이스북] [카카오 플러스친구] [모바일웹]

ⓒ중앙일보(http://joongang.co.kr) and JTBC Content Hub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