빙판 위에 팔로 서다

빙판 위에 팔로 서다 전체보기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한겨레21] 의족과 휠체어에서 벗어나 팔로 얼음판을 지치다 2018 평창겨울패럴림픽이 3월9일 개막한다. 장애인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은 이번 대회에서 사상 첫 금메달 획득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17년 12월19일 강원도 강릉 하키센터에서 만난 선수들은 의족과 휠체어에서 벗어나 슬레지(Sledge·썰매)에 앉아 서로 몸을 부딪치며 퍽을 날리고 있었다. 이들은 말 그대로 ’빙판 위의 전사’였다. 아이스하키...
0

겨울올림픽, 영화로 두 배 즐기자

겨울올림픽 전체보기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한겨레21] 자메이카 봅슬레이 선수단 이야기 <쿨 러닝> 등 재미와 감동 두 마리 토끼 잡은 겨울스포츠 영화 평창겨울올림픽 개막이 다가왔다. 유치와 준비 과정이 순탄치 않은 탓에 시큰둥한 마음이 없지 않았지만, 전세계 겨울스포츠의 제전이란 의미가 사라진 것은 아니다. 더욱이 북한이 참가한다면 얼어붙은 남북 대화의 물꼬가 트일 수도 있고, 어쩌면 2년...
0

겨울올림픽, 영화로 두 배 즐기자

겨울올림픽 전체보기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한겨레21] 자메이카 봅슬레이 선수단 이야기 <쿨 러닝> 등 재미와 감동 두 마리 토끼 잡은 겨울스포츠 영화 평창겨울올림픽 개막이 다가왔다. 유치와 준비 과정이 순탄치 않은 탓에 시큰둥한 마음이 없지 않았지만, 전세계 겨울스포츠의 제전이란 의미가 사라진 것은 아니다. 더욱이 북한이 참가한다면 얼어붙은 남북 대화의 물꼬가 트일 수도 있고, 어쩌면 2년...
0

자, 이제 조명을 끌 시간입니다

자 전체보기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한겨레21] 시각장애인이 출연하고 소리만으로 즐길 수 있는 ‘오디오형 뮤지컬’ <너의 목소리가 들려> 공연 “눈에 보이는 것은 모두 내려놓고, 우리의 목소리를 들어주세요.” 공연이 시작되자 객석과 무대의 조명이 모두 꺼졌다. 관객은 암흑 속 공연을 즐긴다. 시각장애인이 함께 참여한 뮤지컬 <너의 목소리가 들려>가 11월28일 낮 서울 관악구 서울대학교 기숙사 가온홀에서 공연됐다....
0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