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전벽해 맞는 하이난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베이징=조창원 특파원】 중국 남부에 위치한 하이난이 격변하고 있다. 중국 자유무역항 건설 지역으로 결정된 데 이어 각종 문화산업시설 유치를 통해 세계적인 휴양지로 부상할 전망이다. 하이난은 중국인 관광객뿐만 아니라 주변국 관광객들에게 널리 알려진 관광명소다. 그러나 현대식 휴양시설로 지어진 관광타운에서 먹고 마시고 즐기는 것 외에 딱히 관광지로서 매력이 떨어진다는 지적도 있다....
0

상전벽해 맞는 하이난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베이징=조창원 특파원】 중국 남부에 위치한 하이난이 격변하고 있다. 중국 자유무역항 건설 지역으로 결정된 데 이어 각종 문화산업시설 유치를 통해 세계적인 휴양지로 부상할 전망이다. 하이난은 중국인 관광객뿐만 아니라 주변국 관광객들에게 널리 알려진 관광명소다. 그러나 현대식 휴양시설로 지어진 관광타운에서 먹고 마시고 즐기는 것 외에 딱히 관광지로서 매력이 떨어진다는 지적도 있다....
0

[fn사설] 김기식 사퇴, 금융 아는 금감원장 뽑길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선관위 “셀프기부는 위법” 금융혁신할 인물이 적임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16일 끝내 사임했다. 앞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른바 ‘5000만원 셀프 기부’가 위법이라는 판단을 내렸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3일 “김 원장의 국회의원 시절 행위 중 어느 하나라도 위법이라는 판정이 있으면 사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 원장으로선 사임 외에 달리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 불행한 일이...
0

[fn사설] 김기식 사퇴, 금융 아는 금감원장 뽑길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선관위 “셀프기부는 위법” 금융혁신할 인물이 적임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이 16일 끝내 사임했다. 앞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이른바 ‘5000만원 셀프 기부’가 위법이라는 판단을 내렸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13일 “김 원장의 국회의원 시절 행위 중 어느 하나라도 위법이라는 판정이 있으면 사임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 원장으로선 사임 외에 달리 선택의 여지가 없었다. 불행한 일이...
0

[fn논단]이 땅위 청춘에게 ‘미투, 위드유’

[fn논단]이 땅위 청춘에게 ‘미투 전체보기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미국에서 시작된 미투 운동이 전 세계로 확산되며 그 열풍이 뜨겁다. 미투운동이 활화산처럼 번지는 것은 포노사피엔스 시대로 진입하면서 일어나는 당연한 사회변화다. 세계 최고의 기업들로 부상한 플랫폼 기업들은 이미 기존 대중매체 시장의 권력구조를 붕괴시켰다. 유튜브,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네이버, 카카오 등 거대한 포노사피엔스의 커뮤니케이션 공간이 완성되면서 대중매체의 영향력은 급격히 줄어들었다....
0

[fn논단]이 땅위 청춘에게 ‘미투, 위드유’

[fn논단]이 땅위 청춘에게 ‘미투 전체보기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미국에서 시작된 미투 운동이 전 세계로 확산되며 그 열풍이 뜨겁다. 미투운동이 활화산처럼 번지는 것은 포노사피엔스 시대로 진입하면서 일어나는 당연한 사회변화다. 세계 최고의 기업들로 부상한 플랫폼 기업들은 이미 기존 대중매체 시장의 권력구조를 붕괴시켰다. 유튜브,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네이버, 카카오 등 거대한 포노사피엔스의 커뮤니케이션 공간이 완성되면서 대중매체의 영향력은 급격히 줄어들었다....
0

[fn스트리트]카카오택시 웃돈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지난 설 연휴 때 부모님에게 다녀왔다. 큰길로 나와 카카오택시 애플리케이션으로 택시를 호출했다. 10분이 지나도 차를 못 잡았다. 앱이 먹통이 됐나. 몇 번 더 불러도 응답이 없기는 마찬가지. 결국 내 차를 끌고 나왔다. 나중에 다른 택시기사에게 하소연했다. 택시기사는 냉정했다. 엎어지면 코 닿을 거리에 누가 콜을 받느냐는 거다. 집에서 부모님이...
0

[fn사설]고꾸라진 취업자, 그릇된 정책이 화 불러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2월 10만4000명 증가 그쳐..기업주도형으로 틀 바꿔야 지난달 취업자 증가폭이 8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줄어들었다. 통계청이 14일 발표한 ‘2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취업자가 1년 전보다 10만4000명 늘어나는 데 그쳤다. 증가폭이 2010년 1월(1만명 감소) 이후 가장 작다. 1월(33만4000명)과 비교하면 3분의 1에도 못 미치는 저조한 실적이다. 주목할 점은 취업자 증가폭이 크게 줄었는데도...
0

[fn사설]李 전 대통령 “참담”…국민도 참담하다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진실 규명에 협조 다하길..정치보복 인상 줘선 안 돼 이명박 전 대통령(77)이 14일 서울중앙지검에 나가 조사를 받았다. 전직 대통령이 피의자로 검찰에 불려간 것은 전두환.노태우.노무현.박근혜에 이어 다섯번째다. 이 전 대통령은 뇌물수수.직권남용.횡령.배임 등 혐의를 받고 있다. 그는 검찰청 포토라인에서 “참담한 심정으로 이 자리에 섰다”고 말했다. 헌정사의 불행을 지켜보는 국민들도 참담하다. 여야...
0

[구본영 칼럼]마오쩌둥의 길로 가려는 시진핑

[구본영 칼럼]마오쩌둥의 길로 가려는 시진핑 전체보기
원문 소스 | 입력 : 2017.07.30 16:01 덩샤오핑 노선 ‘패싱’하고 집단지도체제 허문 전인대..중화패권 격화에 대비할 때 중국 전국인민대표대회(전인대)가 열리는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홍색 조명이 짙어지는 느낌이다. 지난 11일 3차 전체회의에서 국가주석 3연임 금지조항을 폐지한 개헌안이 통과되면서다. 그뿐인가. ‘시진핑 신시대 중국 특색 사회주의 사상’이란 국가지도 이념이 마오쩌둥 사상, 덩샤오핑 이론과 함께 헌법 조문에 병기됐다. 절대 권력을 휘두르던...
0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