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MBC 연기대상] 김선호, 김정현, 서현, 이선빈 남녀신인상 공동수상


[2017 MBC 연기대상] 김선호, 김정현, 서현, 이선빈 남녀신인상 공동수상

-배우 김선호, 김정현 ‘2017 MBC 연기대상’ 남자신인상 수상

-배우 서주현, 이선빈 ‘2017 MBC 연기대상’ 여자신인상 수상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한수진 기자] 배우 김선호, 김정현, 서주현(소녀시대 서현), 이선빈이 ‘2017 MBC 연기대상’에서 신인상을 수상했다.

30일 오후 서울 마포구 MBC 신사옥에서 ‘2017 MBC 연기대상’이 개최돼 배우 김성령, 전 MBC 아나운서 오상진의 MC로 진행됐다.

이날 ‘투깝스’로 신인상을 수상한 김선호는 “이게 한 번 밖에 못 받는 상인데 이렇게 주셔서 감사하다”며 “더 좋은 배우 되라고 주셨으나 앞으로 더 좋은 배우가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역적’의 김정현은 “아무것도 아닌 나를 캐스팅 해주신 감독님께 감사하다. 스태프 및 회사 식구들 감사하다. 지금 누구보다 TV를 보면서 기뻐할 가족, 친구, 팬들 감사하다. 많이 지켜봐 달라. 마부작침하는 마음으로 연기하겠다”고 말했다.

서주현은 “정말 감사하다. 배우로서 첫 발을 내딛뎠는데 인생 한 번 뿐인 신인상을 줘서 감사하다. 난 정말 인복이 많은 사람이다. 정말 감사드릴 분이 많다”며 “진정성 있는 배우가 되도록 하겠다”고 드라마 ‘도둑놈 도둑님’ 스태프에게 수상의 영광을 돌렸다.

‘미씽나인’의 이선빈은 “사실 내가 이렇게 신인상을 받아도 되는 배우인지 모르겠다”며 “더 열심히 하라고 주신 상으로 간직하겠다”며 눈물을 보였다.

‘2017 MBC 연기대상’은 배우 김성령, 전 MBC 아나운서 오상진이 진행자로 나섰으며 MBC를 통해 생중계된다. 올해 ‘최고의 캐릭터 상’ 부문을 새롭게 신설해 최고의 악역, 최고의 생고생, 최고의 코믹 스타상이 추가됐다.

culture@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