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KBS 연기대상] 장나라 우수상에 울다 웃다 “손호준이 날 유부녀로 만들어줘”


[2017 KBS 연기대상] 장나라 우수상에 울다 웃다

-‘2017 KBS 연기대상’ 장나라 우수상에 눈물 속 속사포 소감

-‘2017 KBS 연기대상’ 김지원 ‘쌈 마이웨이’로 수상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문다영 기자] ‘2017 KBS 연기대상’ 장나라가 웃픈 소감으로 보는 이들을 웃게 했다.

31일 밤 서울 여의도 KBS 홀에서 열린 ‘2017 KBS 연기대상’에서 김지원 장나라가 미니시리즈 부문 우수상을 수상했다.

장나라는 “저처럼 아무것도 아닌 사람을 이렇게 살게 해주신 주님께 감사하다”면서 “저는 연기가 특별히 나아진 게 없는데 손호준씨가 절 유부녀처럼 만들어줬고 장기용 씨가 절 여대생처럼 만들어줬다”고 말했다. 장나라는 “엄마가 항상 불안해하신다. 왜 그런지 모르겠다. 열심히 한다고 하는데”라는 등 울면서도 남다른 수상소감으로 웃음을 안겼다.

‘2017 KBS 연기대상’은 남궁민 이유리 박수홍이 MC를 맡아 오후 9시 15분부터 1,2부 총 230분간 KBS 2TV를 통해 생방송된다.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