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KBS 연기대상] 박서준X장나라X김지원, 남녀 우수상 “내 연기는 나아진 게 없는데…”


[2017 KBS 연기대상] 박서준X장나라X김지원, 남녀 우수상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박서준, 장나라, 김지원 / 사진=KBS 연기대상 방송 캡처

배우 박서준이 남자 우수상을, 김지원과 장나라가 여자 우수상을 수상했다. 31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KBS홀에서 열린 2017 KBS 연기대상에서다.

박서준, 김지원, 장나라는 미니시리즈 부문에서 각각 남녀 우수상을 품에 안았다.

박서준은 “격투기 선수 역이라 몸을 유지할 수 있을지 고민이 많았다. 하지만 작품에 매료됐다”라고 드라마를 추억하며 스태프들에게 감사 인사를 했다. 또 그는 “애라 없인 동만이도 없었다. (애라 역의) 김지원에게 고맙다”라며 애정을 드러냈다.

박서준은 또 “얼마 전 아버지가 ‘밖에서 박서준의 아버지로 불린다’고 했다. 씁쓸했다. 평소에 부모님께 표현을 잘 못하는 아들이다”라며 차오르는 눈물을 억눌렀다. 그는 “아버지 당신이 없었으면 제가 이 자리에 없었다. 진심으로 사랑한다”라고 고백했다.

장나라는 “제 연기는 특별히 나아진 게 없는데 손호준 씨가 날 유부녀처럼 만들어줬고, 장기용 씨가 날 여대생처럼 봐줬다”라고 감사 인사를 하며 복받치는 감정을 그대로 드러냈다. 또 장나라는 ”자신에 대한 확신 없었는데, 확신주신 김미경 선생님에게 감사하다. 열심히 살고 연기하겠다”며 말을 마쳤다.

김지원은 ‘쌈 마이웨이’ 팀과 가족들에게 감사 인사를 하며 수상의 기쁨을 만끽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재배포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