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KBS 가요대축제] 워너원, 빈틈없는 섹시 칼군무에 여심홀릭


[2017 KBS 가요대축제] 워너원, 빈틈없는 섹시 칼군무에 여심홀릭

– 2017 KBS 가요대축제, 올 한해 달군 워너원

– ‘에너제틱’으로 시작한 워너원, 감동 선사까지

[헤럴드경제 스타&컬처팀=이소희 기자] 그룹 워너원이 섹시한 카리스마가 돋보이는 퍼포먼스를 보여줬다.

2017 KBS 가요대축제가 29일 오후 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렸다. 올해 2017 KBS 가요대축제의 테마는 ‘고백’이다. 구성은 콘서트 형식을 택해 퀄리티를 높였다.

이날 워너원은 최근에 발매한 신곡 ‘에너제틱’으로 무대를 열었다. 올 한 해를 달군 최고의 그룹답게 흔들림 없는 칼군무로 여심을 사로잡았다.

무대를 마친 워너원은 “무대에 서고 싶은 열정만 가득했는데 여러분들 덕분에 이렇게 큰 무대에 서게 됐다. 여러분들이 우리의 워너원이다. 주신 사랑 절대 잊지 않겠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이어 “분위기 활활 띄워볼까”라고 말한 뒤 ‘네버(Never)’ ‘활활’로 강렬한 퍼포먼스까지 선사했다.

또한 강다니엘이 라디오 DJ로 변신해 어머니와 딸의 사연을 선사한 영상 뒤에는 ‘뷰티풀(Beautiful)’을 불러 감동을 극대화했다. 마지막으로는 워너원에게 뜻깊은 ‘프로듀스 101 시즌2’의 주제가 ‘나야 나’로 뜻 깊은 무대를 선사했다.

한편 이날 사회는 ‘뮤직뱅크’ K차트 1위를 수상한 8팀의 각 대표 멤버 1명씩, 총 8명이 맡는다. 1부는 레드벨벳 아이린·방탄소년단 진·엑소 찬열·트와이스 사나가, 2부는 마마무 솔라·세븐틴 민규·여자친구 예린·워너원 강다니엘이 진행한다. 공연은 8팀 외에도 현아와 황치열 등 ‘더 유닛’ 참가자들도 함께한다.

culture@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경제 & herald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