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KBS 가요대축제] 강다니엘, 일일 DJ 변신…소녀에게 건네는 메시지


[2017 KBS 가요대축제] 강다니엘, 일일 DJ 변신…소녀에게 건네는 메시지

[MBN스타 백융희 기자] ‘2017 KBS 가요대축제’ 강다니엘이 일일 DJ로 변신했다.

29일 오후 여의도 KBS홀에서 ‘2017 KBS 가요대축제’가 열렸다. 이날 1부에는 레드벨벳의 아이린, 방탄소년단의 진, 엑소의 찬열, 트와이스의 사나가 MC를 맡았다.

이날 ‘고백 라디오’ DJ 강다니엘은 신청자들의 사연을 읽어 내려가며 위로의 말을 건넸다. 그리고 사연을 신청한 이들을 위해 ‘2017 KBS 가요대축제’ 방청권을 선물했다.

이어 워너원은 ‘Beautiful’로 현장을 찾은 이들을 위로했다. 완벽한 퍼포먼스와 잔잔한 감동이 KBS홀을 물든 순간이었다.

이어 워너원은 ‘나야 나’를 열창했다. 관객들 역시 워너원의 고백이 담긴 노래에 열광하며 환호했다.

‘2017 KBS 가요대축제’에는 올해 K-차트 1위를 수상자 중 엄선된 대표 케이팝(K-POP) 아티스트 8팀 레드벨벳, 마마무, 방탄소년단, 세븐틴, 엑소, 여자친구, 워너원, 트와이스가 출연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 Copyright ⓒ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