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진수, 문승원 상대 데뷔 첫 홈런포 폭발


황진수, 문승원 상대 데뷔 첫 홈런포 폭발

[OSEN=부산, 조형래 기자] 롯데 자이언츠 황진수가 데뷔 첫 홈런포를 터뜨렸다.

황진수는 17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SK 와이번스와의 경기 9번 3루수로 선발 출장해 3-0으로 앞선 4회말 2사 1,3루에서 문승원을 상대로 중월 솔로포를 쏘아 올렸다. 데뷔 첫 홈런포다.

황진수의 데뷔 첫 홈런포로 롯데는 6-0으로 달아났다. /jhrae@osen.co.kr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