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미화원 채용 대가 수천만원 받은 의왕시 공무원 구속


환경미화원 채용 대가로 수천만원의 금품을 받은 경기 의왕시 공무원이 검찰에 구속됐다.

24일 수원지검 평택지청 등에 따르면 최근 의왕시청 소속 A동장을 뇌물 수수 혐의로 구속했다.

A동장은 환경미화원 채용을 부탁받고 그 대가로 수천만원을 받은 것으로 조사됐다.

금품을 건넨 당사자는 환경미화원으로 채용된 것으로 확인됐다.

검찰 관계자는 “다른 사안과 관련해 시청을 상대로 조사를 벌이던 중 A동장이 개인적으로 저지른 해당 비리 건이 포착됐다”라며 “뇌물을 받은 액수가 커 구속했다”고 밝혔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 부담없이 즐기는 서울신문 ‘최신만화’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