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6936억원 유상증자…”시설투자 자금 활용”


현대상선은 시설자금 4000억원과 운영자금 2936억원 등 총 6936억원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고 오늘(13일) 공시했습니다.

유상증자란 기업이 주식을 추가로 발행해 시장에 팔아 자본금을 늘리는 것을 뜻합니다.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으로 보통주 1200만주를 새로 발행하며, 발행 주식의 약 10%를 우리사주에 우선 배정합니다.

신주 예정발행가는 주당 5780원입니다.

청약 예정일은 우리사주조합과 구주주 모두 12월 6∼7일, 신주 상장 예정일은 같은 달 27일입니다.

현대상선 관계자는 “유상증자로 조달되는 자금은 중장기 원가경쟁력 강화를 위해 선박 및 터미널 투자자금으로 활용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 의견 있는 경제채널 SBSCNBC

[권지담 기자 gonji@sbs.co.kr]

[홈페이지]

☞ 공식 SNS [페이스북] 앱 다운로드 [앱스토어] [구글플레이]

저작권자 SBS플러스 & SBS I&M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