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이경규, 홍진영에 “집은 60살 넘어 사야 한다”


`한끼줍쇼‘ 이경규, 홍진영에 “집은 60살 넘어 사야 한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전한슬 객원기자]
‘한끼줍쇼’ 이경규의 집 철학이 공개됐다.

7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홍진영과 윤정수가 출연했다.

이날 규동형제는 홍진영에게 “돈 관리는 어떻게 하냐”고 물었다. 홍진영은 “저는 부모님이 다 관리해주신다. 돈을 어떻게 관리를 해야 할지를 잘 몰라서”라고 답했다.

이에 강호동은 “예전에 경규 형이 세상에서 제일 부러운 게 홍진영 아버님이라고 했다. 딸이 열심히 사니까”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규는 홍진영에게 “혹시 영화에 투자할 생각 없냐”고 넌지시 물어 웃음을 더했다.

이어 이경규는 홍진영에 “집 장만은 했냐”고 물었다. 홍진영이 “집 살 필요성을 못 느껴서 아직 안 샀다”고 답하자 이경규는 “그렇지? 집은 60살 넘어서 사야 한다고 생각한다. 이 집 저 집 전세로 돌아다니면서 살다가 제일 마지막에 내가 살 곳을 찾아야 한다”고 철학을 밝혔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