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파진흥협회, 빛의 거장들과 함께하는 ‘UHD 시네마룩 제작교육’ 시행


[스포츠서울 이선율기자]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전파진흥협회가 주관하는 UHD 시네마룩 제작‘ 교육이 오는 10월17일부터 10월19일까지 3일간 일산 빛마루에서 방송·영상제작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개최된다.

주요강사로는 영화 헝거게임(2012), 밀리언달러베이비(2004) 작품 등을 촬영한 전미촬영감독연합회(ASC) 출신의 빛의 거장 톰스턴 감독과 영화 반지의 제왕 조명감독인 데이브 브라운, 그리고 영화 옥자(2017)의 이재혁 촬영감독이 강사진으로 나설 예정이다.

본 교육에서는 헐리우드 제작시스템을 기반으로 효과적인 촬영장비 셋업과 후반작업 시스템 구성, 조명 설계 노하우, 레퍼런스 영상의 장면 분석을 세계 최고 전문가들이 현장에서 재구성하여 직접 시연하고 경험과 노하우를 직접 들려줄 예정이다.

1일차에는 ‘빛을 조율하는 노장의 관록’ 이라는 주제로 톰스턴 감독이 직접 촬영한 헐리우드 주요작품의 사례분석과 현장에서 직접 카메라 설정과 조명 설계·시연교육이 진행한다. 2일차에는 한국최초 영화 넷플릭스 ‘옥자’를 통해 바라보는 한국적인 DP 시스템의 성공방향 공유와 방송영상 촬영장비 셋업교육과 시스템·데이터 관리 교육 등이 진행된다. 3일차에는 UHD 방송영상 비주얼 툴을 활용하여 효과적인 스토리텔링기법을 토론하고 시사하는 과정으로 운영된다.

본 교육을 통해 글로벌 방송·영상 산업을 선도하고 있는 미국 헐리우드 제작기술과 노하우 습득을 통해 국내 실정에 적합한 UHD제작 환경조성과 UHD 방송영상에서도 시네마 영상화면을 표현할 수 있도록 양질의 콘텐츠 확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교육 참가는 방송영상제작 관련 종사자라면 신청이 가능하며, 한국전파진흥협회 전파방송통신인재개발원을 통해 오는 10월 16일까지 신청접수를 받는다.

한국전파진흥협회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방송통신발전기금을 지원받아 통해 국내 방송현업인의 자체제작 경쟁력 강화를 위해 ‘방송통신전문인력양성’ 사업을 수행하고 있으며, 국내 UHD방송전환에 대비하여 수중·항공·특수촬영 등 다양한 분야에서 현장중심의 실무형 교육을 상시 운영 중에 있다.

melod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