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츠버그, 좌완 하이메 가르시아에 관심


피츠버그, 좌완 하이메 가르시아에 관심

[매경닷컴 MK스포츠(美 로스앤젤레스) 김재호 특파원] 피츠버그 파이어리츠가 좌완 하이메 가르시아(31)에게 관심을 보이고 있다는 소식이다.

멕시코 매체 ‘라 프렌사’는 7일(이하 한국시간) “가르시아가 다음달 자신의 다섯번째 메이저리그 유니폼을 입을 것”이라며 피츠버그가 특별한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멕시코 출신인 가르시아는 메이저리그에서 9시즌동안 158경기(선발 147경기)에서 896이닝을 소화하며 62승 45패 평균자책점 3.57의 성적을 기록했다.

지난해 12월 이후 세 번의 트레이드를 경험했다. 2016년 12월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에서 애틀란타 브레이브스로, 올해 7월 25일 미네소타 트윈스로, 다시 같은 달 31일 뉴욕 양키스로 이적했다.

3개 팀에서 27경기에 나와 157이닝을 소화하며 5승 10패 평균자책점 4.41의 성적을 기록했고, 시즌 종료 후 FA 자격을 얻었다.

가르시아는 2011년 194 2/3이닝을 소화했지만, 이후 그보다 더 많은 이닝을 소화하지 못했다. 부상 경력도 많다. 2008시즌 이후 토미 존 수술을 받았고, 2013년 어깨 수술, 2014년 흉곽 출구 증후군 수술을 받았다. 2015년 복귀 이후 3시즌 연속 최소 129이닝 이상 소화하며 건재함을 보여준 것은 플러스 요인이다.

라 프렌사는 피츠버그 이외에도 밀워키 브루어스, 캔자스시티 로열즈 등이 그에게 관심을 보였다고 덧붙였다. greatnemo@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