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롬비아, 폴란드 3-0 완파…일본 16강 진출 ‘호재’


콜롬비아, 폴란드 3-0 완파…일본 16강 진출 ‘호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일본에 패하며 16강 진출에 적신호가 켜졌던 콜롬비아가 폴란드를 격파하며 분위기 반전에 성공했다. 반면 폴란드는 2연패로 16강 진출이 좌절됐다.

25일(한국시간) 콜롬비아는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폴란드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H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3-0 완승했다.

1차전에서 일본에 예상지 못한 패배를 당했던 콜롬비아는 이날 승리로 승점 3점을 추가하며 16강 진출 희망을 이어가게 됐다.

반면 2연패를 당한 폴란드는 이번 월드컵에서 1번 시드를 받은 팀 가운데 가장 먼저 16강 진출에 실패한 불명예의 주인공이 됐다.

초반 두 팀은 팽팽한 신경전 속에 경기를 진행했다.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서 콜롬비아 쪽으로 판세가 기울기 시작했다.

공격을 이어가던 콜롬비아는 전반 40분 오른쪽 측면에서 하메스 로드리게스가 왼발 아웃 프런트로 올린 크로스를 예리 미나가 헤딩 슈팅으로 연결, 폴란드 골망을 흔들었다.

후반 25분, 추가 득점에도 성공했다. 라다멜 팔카오가 후안 퀸테로의 패스를 받아 오른발 슈팅을 시도, 두 번째 골을 터뜨렸다.

그러다 후반 30분 콰드라도가 승리에 쐐기를 받는 골을 기록했다. 콰드라도는 로드리게스의 패스를 받아 돌파를 시도한 침착하게 오른발 인사이드로 밀어 넣으면서 세 번째 공을 성공시켰다.

남은 시간 동안 폴란드는 만회골을 위해 공세를 높였지만 오스피나 골키퍼를 끝내 뚫지 못하고 3점차 완패를 당했다.

폴란드의 16강 진출 탈락은 일본에게도 나쁘지 않은 결과물이다. 12년 만에 월드컵 본선 무대에 서는 폴란드는 세계랭킹 8위의 강호다.

하지만 일찌감치 탈락을 확정 지으면서 16강 진출 가능성을 높인 일본은 탈락이 확정된 폴란드와의 일전을 치르게 된다.

앞서 일본은 이날 세네갈과의 경기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하며 승점 4점으로 H조 1위에 랭크됐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
(http://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