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정배 “국민-바른 합당, 한국당 적폐세력 대통합될 것”


천정배

“영남패권주의 정당 합당? 호남민심에 대한 먹튀”

【서울=뉴시스】윤다빈 기자 = 천정배 국민의당 의원은 30일 안철수 대표가 바른정당과의 통합을 위한 전당원투표를 진행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이 합당은 결국 자유한국당을 아우르는 적폐세력 대통합으로 갈 수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천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서 이같이 말한 뒤, “지난해 1월 새누리당의 압승을 저지하기 위해, 적폐세력에 대항하기 위해 탄생했던 국민의당의 창당 목적을 되새겨야 한다”고 했다.

그는 “바른정당과의 합당은 촛불민심이 없고, 개혁이 없고, 호남이 없고, 미래가 없는 4무(無) 합당”이라며 “안 대표는 국민의당을 보수 적폐세력 재기를 위한 불쏘시개로 삼으려는 위험천만한 불장난을 중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천 의원은 “국민의당은 승자독식의 양당제 기득권 구조를 깨기 위해 개혁적인 국민이 만들어주신 당”이라며 “또한 개혁적 국민이 압도적으로 모여 사는 호남민심이 만들어주신 당”이라고 규정했다.

이어 “그런데 지금 안 대표는 그릇된 판단에 의해 국민의 개혁열망을 배신하고 있는 것”이라며 “또한 영남패권주의 정당인 바른정당과 합당하는 것은 우리당을 일으켜주신 호남민심에 대한 먹튀”라고 비꼬았다.

그는 “안 대표가 탈호남을 운운하고 햇볕정책을 부정하는 바른정당과 야합하며 호남정신과 김대중 정신을 저버리는 것 역시 안철수 사당의 서투른 정치적 계산 때문”이라며 “이는 안 대표 자신에게도 정치적 사망의 길이다. 지지기반을 버리고 이룰 수 있는 선거승리나 전국정당화는 세상에 없다”고 단언했다.

fullempty@newsis.com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 뉴시스 SNS [페이스북] [트위터]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