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인 “평양공연, 시종일관 화기애애…평양냉면 두 그룻 먹었다” (미스터라디오)


정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오수정 기자] ‘미스터 라디오’ 정인이 평양공연을 회상했다.

25일 방송된KBS 쿨FM ‘김승우, 장항준의 미스터라디오’에는 가수 정인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김숭우는 “아이를 낳고 평양 공연으로 복귀를 하셨다”고 물었고, 정인은 “‘오르막길’이라는 노래가 취지와 잘 맞아서 저를 선택해주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평양 공연이 너무 실감이 안 났다. 여기저기 돌아다닐 수 있는 건 아니었고, 공연장과 숙소만 다녔다. 그래서 분위기를 많이 느낄 수는 없었지만 함께 계신 분들과는 참 재밌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였다”고 전했다.

정인은 “기분이 이상했다. 전체적인 분위기가 무서울 줄 알았는데 모든 행사가 화기애애 했다”며 “북한 공연을 가서 평양냉면 두그릇 먹었다. 기본 느낌은 비슷한데 거기서는 다진 양념과 겨자, 식초를 충분히 활용을 하시더라”고 덧붙였다.

nara777@xportsnews.com 사진 = 미스틱엔터테인먼트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