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유민, ‘목격자’ 촬영 현장서 배우-스태프 위한 간식차


정유민, '목격자' 촬영 현장서 배우-스태프 위한 간식차

[스포츠서울 이지석기자]배우 정유민이 영화 ‘목격자’ 촬영 중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위한 간식차를 선물했다.

SBS의 새로운 수, 목 드라마 ‘이판사판’에 출연해 활약중인 정유민이 2018년 개봉 예정작인 ‘목격자’ 촬영 중 배우들과 스태프들을 위한 간식차를 선물해 눈길을 모았다.

공개된 사진에는 영화 ‘목격자’ 촬영장에 정유민이 보낸 간식차로 훈훈한 분위기가 감돌았다. “목격했습니다! 흥행의 조짐을!”이라며 “보고싶은 목격자 감독님, 배우&스태프분들 감기 조심하시고 건강하게 촬영 마치시길 응원합니다!”라는 응원 문구가 적힌 간식차는 배우, 스태프들에게 환영을 받으며 영화에 대한 정유민의 남다른 애정이 드러나는 자리가 되었다.

또한, 정유민은 ‘목격자’ 개봉에 앞서 지난 29일 개봉한 영화 ‘반드시 잡는다’에서 극중 민영숙 역을 맡은 배종옥의 젊은 시절을 연기 하는 등 드라마와 영화를 넘나들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소속사 POP엔터테인먼트 측은 “어떤 작품을 하던 함께 하는 감독님과 배우들, 스태프들을 남다르게 생각 한다”라며 “배우로 대우 받기 보다는 함께 하는 사람들에 대한 관계를 더 소중히 생각 하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정유민은 JTBC ‘궁중잔혹사-꽃들의전쟁’, ‘유나의 거리’, tvN ‘응답하라 1988’, MBC 드라마 ‘가화만사성’, tvN ‘안투라지’,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연기력을 다져온 재원이다. 서울예술대학교 연기과를 졸업, 지난 2012년 방송된 슈퍼액션 ‘홀리랜드’로 데뷔했다. 또한 지난 2월 SBS ‘초인가족’에 출연해 활약한 바 있다.

영화 ‘목격자’는 아파트 한복판에서 일어난 끔찍한 살인 사건 이후, 현장을 목격한 상훈(이성민)과 그를 목격한 희대의 살인마의 숨 막히는 추적을 그린 스릴러물로, 이성민, 김상호, 진경, 곽시양, 정유민 등이 출연한다.

한편, 정유민이 출연하는 영화 ‘목격자’는 오는 2018년 개봉 할 예정이며, SBS 드라마 ‘이판사판’에 출연해 활약 중이다.

monami153@sportsseoul.com

사진 | POP엔터테인먼트 제공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