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형의 집’ 이호재, 이한위 집 방문해서 감사 인사…최명길에게 “박하나 후계자로 발표하겠다”


'인형의 집' 이호재, 이한위 집 방문해서 감사 인사…최명길에게

‘인형의 집’에서는 이호재가 이한위와 최명길이 있는 박하나가 살던 집을 방문했다.

16일 방송된 KBS2 ‘인형의 집’에서는 은회장(이호재)은 자신의 친 손녀인 세연(박하나)이 살던 집을 찾아갔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은회장(이호재)은 필목(이한위)과 영숙(최명길)에게 무릎을 꿇고 감사 인사를 했고 필목도 은회장이 나쁜 사람이 아님을 감지했다.

필목(이한위)은 가족들과 재준(이은형)과 세연(박하나)의 언약식을 계획했고 은회장(이호재)은 세연(박하나)에게 자신을 초대해 달라고 부탁했다.

또 은회장은 영숙(최명길)에게 이번 언약식이 끝나면 세연이 내 후계자라고 발표하겠다라고 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주말드라마’
인형의 집‘은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배수정 기자: reporter@topstarnews.co.kr / 취재 및 보도 Reporter@TopStarNews.co.kr

Copyright ⓒ 톱스타뉴스(
www.TopStarNews.Net)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Like it? Share with your friends!

0

Comments 0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게시물 선택
글+이미지
텍스트 에디터 사용가능
이미지
포토, GIF